저희 봄날병원은 고령화로 거동이 불편하시고, 보살펴야 할 가족의 손길이 여의치 않거나 치매 뇌졸증 등 노인성 질환에 시달리는 어르신 분들을 위한 최상의 의료서비스로 성심껏 모시기 위해 개원한 노인 요양 전문 병원입니다.

봄, 여름이 지나면 가을과 겨울이 오듯
우리네 삶도 그러합니다.
새순이 돋고, 꽃을 피운 후에는
마침내 열매를 거두고, 휴식이 거룩해지는 계절이 오겠지요.
삶을 잘 견디고 이루어 내신 당신들의 여정에 박수를 보냅니다.

이제 노독을 풀고, 삶을 반추하면서 휴식을 취해도 좋을 시간.
당신들이 편안히 쉬실 수 있도록,
그래서 인생이 얼마나 아름다운 것이며,
사람이 얼마나 가치로운 존재인지 느끼실 수 있도록 돕겠습니다.

反哺報恩이라 했습니다.
세상의 많은 자식들의 마음처럼,
병원의 모든 직원들이 한 마음 되어 작은 것 하나에도
세심하게 보살피고 섬기겠습니다.
누구나 생로병사에서 자유로울 수 없고,
가족의 노력만으로는 온전히 보살피기 어려운 것이 현실입니다.
중풍이나 치매 등 각종 노인성 질환으로 고통받고 계신
분들의 손과 발이 되어, 인생이 더 이상 외로운 여정이 아님을
느끼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도심에 위치한 편리한 접근성,
최상의 시설과 의료진으로 준비된 전문 노인병원,
그러나 무엇보다도 ‘진정한 휴머니티’를 실천하는 병원으로
자리매김할 것을 약속드립니다.